innerStar_복사본-001.png

Golden Hour In CC Blues festival
‘2022 CC 블루스 페스티벌’

블루스페스티벌2.jpg

국내 최고의 정통블루스 축제 ‘2022 CC 블루스 페스티벌’ 7월 8일 ~10일 사흘간 KT&G 상상마당 춘천 일원에서 열린다.


Golden Hour In CC Blues festival 행사는 CC 블루스 페스티벌 조직위원회가 주최, 주관하고 강원도 춘천시가 후원하는 행사이다.

최정오 대표는 2022년 새롭게 구성된 페스티벌 조직위원회로 국내 블루스 음악 저변의 확대를 위해 기존에 진행했던 CC 블루스 페스티벌 행사를 대폭 확대한다. 공연은 주 무대, 사운드홀, 라이브스튜디오, POB스테이지 등 총 4곳으로 나눠 진행된다.


CC 블루스의 의미는 ‘CC’는 춘천 (Chun Cheon)의 약자이기도 하면서 최소 100개 이상의 다양한 버전으로 녹음된 전설적인 블루스의 명곡 ‘CC Rider’에서 주의적 의미로 착안 되었다.

CC Blues Festival 공연 라인업은
첫날(8일) 김목경 밴드, 최형석과 부기몬스터, 소울트레인, 이경천 밴드, 주승훈 블루스 밴드, 하헌진, Mind Body & Soul 등이 참여한다.

둘째 날(9일) 한상원 밴드, 찰리 정 블루스 밴드 with 웅산, LAKHAN Band, CR태규, 김대승 블루스 밴드, 곽지원 블루스 밴드, 리치맨과그루브나이스 등이 참여한다.

마지막 날(10일) 야외무대에서 열리는 ‘블루스 기타 챌린지- 당신의 블루스를 들려주세요’라는 신진 블루스 기타리스트들의 진검승부 현장이 되며, 블루스 기타 챌린지 예선 심사를 통과한 15명의 무대가 예정돼 있기 때문이며, 대상 수상자는 상금 300만원과 트로피, 찰리 정 밴드와 즉흥 연주 기회를 가질 예정이다. SAZA 최우준 밴드, 씨없는수박 김대중, 찰리정의 축하공연도 열린다.


기타 챌린지는 6월 15일 오후 6시까지 참가자를 모집한다.
티켓을 구매하지 않은 일반 시민들도 상상마당 야외 공원에서 열리는 무료 버스킹 공연인 POB 스테이지를 통해 블루스 감성을 느낄 수 있다. 


8일 나플, 해비치밴드 9일 직시, 곽다한밴드의 공연이 열린다.

최정오 대표는 ‘지금 이 시점에 춘천에서 블루스 축제를 해야만 하는 이유에 대한 고민이 있었다’라며 ‘노을이 지는 춘천의 모습은 누구에게나 정화와 안식을 주는 동시에 블루스의 감성과도 맞닿아 있다. 코로나19로 지친 이들을 위로하고, 세계적인 블루스 축제로의 도약을 모색하겠다’라고 말했다.

*티켓오픈 6월 중 오픈 예정이며 춘천시민과 예술인 패스 소지자 할인 적용
자세한 사항은 CC즐루스 홈페이지 (ccvlues.lr)

바비기자
팝핑북
popingbook
문화를 세계와 소통하는 매거진